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jackie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2.10 안녕하세요, small 이윤경입니다! (12)



안녕하세요
,
출근한지 열흘이나 되었지만 이이사님의 초대로 이제서야 블로그에 가입했고
,

아직 출근한지 열흘밖에 되지 않아 배울 것이 무한한,
그리고 사실
, 미국 동굴에서부터 숟가락으로 파서 한국 동굴로 나온 small 이윤경입니다(^^)(__)(^^)

(Blogging이 처음이라 부사장님 말씀이 떠올라서요;;)

 

어렸을 때부터 뉴스 앵커가 되고 싶다고 노래를 하다가
중학교 때는 부모님께 영어 잘하고 싶다고 유학 보내달라고 랩을 하다가
결국 중
3때 홀연히 홀로 유학 길에 올라 벌써 8년째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휴학생입니다.
(
경은씨와 지수선배는 제가
이태원 유학생 인정하셨어요*-_-*)

 

성격은 명랑, 활발, 쾌할 그 자체지만 a형인지라 극도의 소심함과 가끔 저도 놀라는 낯가림을 겸비하고 있지요. 그리고 앉아서 공부 하는거 보다는 운동을 좋아합니다. 골프로 대학 진학을 생각했었지만, 부모님의 반대로 공부를 택하게 되었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부모님 말씀 잘 따른 듯 해요.)

 

대학 입학 당시에는 Political Science major였지만 제 오랜 꿈을 위해 Broadcasting Journalism으로 전과,
허나 제 적성에 맞지 않음과
드높은 현실을 깨닫고 1년전 communication이란 공통 분모를 가진 PR major에 정착하게 되었습니다. PR이란 학문에 입문한지 얼마 되지 않아 지식면에서 마~이 부족해요.
하지만 지난 1년의 학교공부보다 CK에 출근한 최근 열흘동안 더 많은 것을 보고, 듣고, 배우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니 있습니다.

 

학교에서 말 하나는 끝내주게 잘하는 외국 친구들을 보면서 PR은 말빨 쎈게 장땡이구나…’라고 생각했지만, 직접 일을 하고, PR 전문가분들을 옆에서 보니 PR은 그 말고도 끈기, 추진력, 풍부한 아이디어, 내 클라이언트의 대한 책임감, 준비성 등이 생활이라는 걸 몸소 느끼고 그것들을 제 생활로 만들려고 노력 중 입니다.

 

아직 장동기 과장님께서 윤경아~하고 부르시면 깜짝 깜짝 놀라지만, 끝까지 긴장감 놓지 않고 열심히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5 small 이윤경이었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jpd26.tistory.com BlogIcon mark 2009.02.11 1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경아~

  2. loft 2009.02.11 15: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 어떤 일을 하더라도 CK에서의 인턴마인드만 잘 기억하시면 성공하실 수 있답니다. :)

  3. prholic 2009.02.11 18: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본의아니게 이름앞에 "small"자를 붙였네요.
    인생은 짬밥순~ ㅎㅎ
    환영합니다, 잘 지내보죠~~

    • jackie챈! 2009.02.11 2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름이 같은 분이 있어서 신기하면서 좋아요!! :)
      잘 부탁드려요!!^^

  4. Favicon of http://sarahshim.tistory.com BlogIcon PR장이 2009.02.13 16: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ackie~! 차마 나는 이부장님 성함을 막(?!) 부르지 못하겠으니까 그냥 Jackie라고 부를래요^^ 내 친구녀석도 재키챈인데 뭔가 상당히 반가워요~!!!

  5. Favicon of http://sammie.tistory.com BlogIcon Sammie 2009.02.13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펀지밥 되게 귀엽네요~^^ 브라우니 잘 먹었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