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DHL코리아, 반짝이는 마케팅 전략 돋보여
기업 블로그 열풍에 맞춰 ‘DHL 스토리’오픈 마케팅

  • DHL 코리아, 블로그 통해 고객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창구 마련

    최근 인터넷 블로그를 통한 고객과의 관계 구축이 기업의 주요 관심사로 떠오르면서 대기업을 중심으로 기업 블로그BR(Blog Relationship) 열풍이 불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HL코리아에서 선보인 기업 블로그
    이 같은 열풍은 물류업계에서도 마찬가지. 세계적인 종합물류기업 DHL 코리아(www.dhl.co.kr)는 고객과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공식 기업 블로그인 ‘DHL 스토리 (http://blog.naver.com/dhl_story)’를 오픈하고 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 번에 DHL코리아가 오픈한 블로그는 세계적인 물류기업의 명성에 걸맞게 “글로벌 물류시스템은 향후 어떻게 변화될까?” “탄소발자국을 우편물에 표시한다는 게 무슨 말일까?” “통관이 까다롭다는 중국에 해외 택배를 보내기 위해 주의해야 할 사항은 어떤 것이 있을까?”등 소비자들의 궁금증을 흥미롭게 설명하고 있다.

    또한 ‘DHL 스토리’는 운영자 ‘미스터 엘’을 통해 DHL 글로벌 소식에서부터 해외통관 절차에 대한 세부 주의점, 그리고 내부 직원들의 이야기까지 가볍고 재미있는 소재를 이야기 형식으로 전달하고 있다.

    이 와 함께 ‘DHL의 해외 배송강좌’, ‘DHL에게 물어보세요’ 등의 카테고리를 통해 고객들에게 필요한 정보와 궁금증을 친근하고 알기 쉽게 제공하고, ‘DHL 사람들’, ‘이달의 칭찬사우’, ‘DHL 동호회’ 등 기존의 딱딱하고 일방적인 기업 커뮤니케이션에서 벗어나 DHL 안팎에서 진행되는 생생한 이야기도 진솔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특히 ‘DHL 영어 뽀개기’, ‘도와줘요~유학준비’, ‘DHL 한 식구 되기’ 등의 카테고리에서는 국제 특송이라는 DHL 전문분야의 노하우를 활용해 영어학습, 유학, 취업 등 실생활에 필요한 정보를 재미있게 제공한다.

    DHL 코리아 알란 캐슬스 (Alan Cassels) 대표이사는 “최근 글로벌 물류시장은 새로운 변화를 맞이하고 있으며, 기업 블로그를 통해 현재 가장 중요한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글로벌 물류 그리고 환경 이슈들 등에 대해 고객의 의견을 가감 없이 듣고 그들과 밀접하게 소통하는 것은 기업이 장수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며, “DHL 스토리를 통해 실생활에 유용한 정보는 물론, 고객의 재미를 더할 수 있는 이야기를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이 쉽게 의견을 개진하고 대화할 수 있는 장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3월 2일까지 기업 블로그 오픈 기념 이웃 맺기 이벤트 실시 예정 

    한편 DHL코리아는 DHL 스토리 오픈 기념으로 오는 3월 2일까지 블로그 서로 이웃 맺기 이벤트도 실시한다. 새롭게 오픈한 DHL 블로그에 서로이웃 맺기를 요청한 뒤 첫 느낌이나 궁금증을 덧글로 남기면 된다.

    이 번 행사는 추첨을 통해 총 22명에게 d&shop 상품권, 영화 예매권 및 베스킨라빈스 기프티콘을 증정하며, DHL 카페 회원이 블로그에도 가입할 경우에는 선착순 50명에게 내셔널 지오그래픽 세계지도도 함께 증정한다. 당첨자 발표는 3월 11일, DHL 블로그 내 공지될 예정이다.

    끊임없이 변화를 추구하는 글로벌 물류기업들의 마케팅 전략이 과연 시장에 어떤 결과로 나타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손정우 기자 jwson@segye.com

'Must See B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rk의 PR세상 보기  (0) 2008.03.19
Ally's Stories !  (5) 2008.03.19
DHL Korea 기업 블로그  (0) 2008.02.21
커뮤니케이션 신화 팀블로그  (0) 2008.02.14
Meatball Sundae에 대한 글 하나 더  (0) 2008.01.13
2007 & 2008 블로그스피어 트랜드  (2) 2008.01.10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